몇 년 전부터 한양대부터 왕십리역까지 이어지는 길에

여러 음식점이 다양하게 생겨 나고 있습니다.

그 중 한 곳인데 처음 다녀온지는 한참 되었고,

그 이후로 쌀국수가 생각나거나

가볍게 요기를 하고 싶을 때 종종 찾아 가는 곳 입니다.

외관 사진을 찍지 못했지만 굉장히 아담한 곳입니다.

혼자 와서 먹기 좋게 바 형식으로 테이블이 되어 있고,

높은 의자로 되어 있어 편하게 음식을 즐기기에는

약간 불편하게 되어 있습니다.

홀써빙을 해주는 분들은 유학생인 것 같아요.


전체 메뉴도 보면 굉장히 심플한 편입니다.

그래도 짜조부터 반미까지 있을 것은 다있다는..

처음 갔을 때는 가장 기본인 양지,차돌 쌀국수 주문.

심하게 궁금한 똠양꿍 해물 쌀국수는 이 다음 방문때 후루룹...


메뉴 뒷편에는 쌀국수를 맛있게 먹기 위한 방법을 설명해뒀습니다.

종지에 칠리와 해선장을 따라 쌀국수와 함께 먹는 법과

쌀국수가 나오면 숙주를 뒤집에 먹으라는 방법.

하단에 한약재의 발산성분으로 인해 해장에 좋다고 되어 있어

어느 정도인지 궁금했습니다.


안내 해준대로 칠리와 해선장 소스를 종지에 따라 두고 기다리면


쌀국수가 나왔습니다.

가격대비로 봤을 때도 꽤나 푸짐한 양.

디저트로 야쿠르트도 함께 나와 있어요.


평소에 먹던 쌀국수와 국물을 비교해보면 훨씬 진한 색상을 띄고 있습니다.

아마도 한약재가 들어 있어 국물이 훨씬 진한듯.


안내한대로 숙주를 뒤집어 밑에 깔아줍니다.

해물 건더기도 넉넉하게 들어 있는 편입니다.


고수를 추가해서 쌀국수에 넣고,

함께 주문한 짜조가 나왔는데 요거 바삭하고 부드러워서 좋더라구요.


요건 맥주 생각이 나서 가볍게 한잔 하려고 다음번 들렀을 때,

베트남 맥주 두종류를 팔고 있는데 시원하니 좋네요.


맥주안주로 함께 주문한 튀김종류.

쇼마이, 감자말이 새우와 버팔로윙

뭐, 수제는 아니겠지만 튀겨내기를 잘해 바삭합니다.


시간이 얼마 지난 후 쌀국수와 반미 등도 함께

포장해 와서 집에서 먹었는데,

쌀국수 뿐만 아니라 베트남 샌드위치인 반미 맛도 좋아서

아이들도 함께 먹기에 전혀 거부감이 없어 좋았습니다.


하노이별, 한양대맛집, 한양대, 쌀국수, 반미, 짜조, 쇼마이, 똠양꿍, 베트남, 베트남맥주, 돼지털을펴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