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관리 방법 중에서 프랭클린 시스템, GTD(Getting Things Done), ZTD(Zen to Done)은 해야 할 일을 확인하고 어떤 일을 해야 하는지 선택하고 실행하는 것이었다. 어떤 방법이든 각각 고유의 특징이 있는데 이 방법들의 약점은 어떻게 시간을 관리할 것인가?’라는 점이다. 시간을 관리한다는 것은 특정 시간 안에 특정 작업을 완료한다는 걸 의미한다. 이것이야 말로 시간관리의 가장 중요한 원칙 중 하나이다.

[출처 : http://risingfellow.com]


실행하는 시간관리 : 뽀모도로 기법

뽀모도로(Pomodoro) 기법은 할 일을 관리하는 방법이라기 보다는 직접 실행하는 시간관리에 포커스를 둔 기법이다. 짧은 작업 시간과 짧은 휴식을 계속 반복해 나가면서 일을 추진하는 방법이기에 다른 방법들보다 가볍게 활용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뽀모도로 기법은 시간관리 방법론으로 1980년대 후반 프란체스코 시릴로(Francesco Cirillo)’가 제안했다. 타이머를 이용해서 25분간 집중해서 일을 한 다음 5분간 휴식하는 방식이다. ‘뽀모도로는 이탈리아어로 토마토를 뜻한다. 프란체스코 시릴로가 대학생 시절 토마토 모양으로 생긴 요리용 타이머를 이용해 25분간 집중 후 휴식하는 일처리 방법을 제안한데서 그 이름이 유래했다.

[출처 : 구글이미지]


뽀모도로 기법의 가장 큰 특징은 이름에서 유래한 것처럼 빨간 토마토이다. ‘이 토마토를 몇 개 사용했는가?’가 곧 일을 얼마나 집중하며 하루를 보냈는가?’로 평가된다.  보통 하루 보내는 패턴을 보면 하나의 일에 굉장히 몰입하면서 일을 하는 것 같지만 실제로는 자주 이메일을 확인한다든지 사내 메신저나 SNS, 인터넷 포털 사이트의 뉴스를 보거나 해서 낭비되는 시간이 많다. 이런 낭비되는 시간을 줄이는 것이야말로 시간을 알차게 보내는 방법이다. 이런 낭비 시간을 줄이고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시간관리 개념을 주는 것이 뽀모도로 기법이다.

뽀모도로 기법의 또 하나의 특징은 기존에 사용하던 프랭클린 시스템, GTD, ZTD 같은 방법들과 연계해서 함께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뽀모도로 기법을 함께 사용하면 전체적인 할 일 목록은 다른 방법을 이용해 관리하고 집중해야 할 할 일을 뽀모도로 기법을 통해 제대로 집중하며 완료할 수 있도록 스스로를 자극할 수 있다. 결과적으로 뽀모도로 기법은 시간관리와 함께 집중력 및 생산성 향상의 효과를 동시에 가져올 수 있다.


뽀모도로 기법을 사용해야 하는 몇 가지 이유는

-일이 지루하면 자꾸 미루게 된다.
-데드라인과 마치면 심리적 압박이 생긴다.
-일과 휴식 사이에서 심리적인 전환이 매우 느리다.
-일을 하는 데 들이는 시간을 예측 가능하다.

-잡념이 마음을 혼란스럽게 하고 몰입을 방해 한다.


[출처 : 구글이미지]


뽀모도로 테크닉 사용방법

뽀모도로 기법의 기본 원리는 짧은 시간대를 반복해서 수행한다는 의미에서 효과적이다. 뽀모도로의 기본 사용방법은 25분 집중, 5분 휴식이다. 이것을 1사이클(1뽀모도로)부르며, 1사이클은 30분이 소요된다.

① 계획하기(Plan) 

그날 할 일 목록을 작성하여 완료 하고 싶은 일을 선정한다. 현실적으로 오늘 끝낼 가능성이 있고 우선순위가 높은 일들을 선택한다.

이것이 바로 자신에게 하는 약속이다.

② 추적하기(Track)

어떤 일을 할 지 결정했다면 25분짜리 뽀모도로 타이머를 맞추고 첫 번째 일을 시작한다. 시작하기 전에 일을 단 하나만 선택한다.

25분 동안은 절대 다른 곳에 한 눈 팔지 않고 해당 작업에만 몰두하고 다른 일에 주의를 빼앗기지 기에 도전하는 것이다

③ 기록하기(Record)

25분의 시간이 지나 1뽀모도로가 완료 되었다는 알림이 울리면 하던 일을 중단한다. 일이 완료 되었다면 완료에 체크한다. 체크 완료

시 해당 하는 일에 몇 개의 뽀모도로가 진행되었는지 표시해두면 나중에 결과를 취합해 볼 수도 있다.

④ 짧은 휴식하기(Short Break)

5분 간의 짧은 휴식을 가진다. 쉬는 시간은 변동될 수 있지만, 심리적으로 도전적인 활동과 일에서 내 자신을 3~5분 정도 완전히 분

둔다. 물을 한 잔 마시거나 저녁으로 뭘 먹을지 생각한다. 휴식을 취할 때는 책상에서 일어나 적어도 두 걸음 정도를 벗어나는 것을 원

칙으로 삼는다. 휴식을 취하고 나서, 같은 일을 이어서 할 지 다른 일로 바꿀지 결정해야 한다

⑤ 긴 휴식하기(Long Break)
 25
분을 끝낼 때 마다 휴식을 취하는데, 여기에 덧붙여서 뽀모도로 기법에서는 큰 세트 휴식이 있다. 4뽀모도로를 한 세트로 여긴다. 따라서 뽀모도로를 4번 끝낼 때마다 세트 휴식인 긴 휴식(Long break)을 가진다. 일반적으로 15분 내지 30분 정도 할애하여 가벼운 운동이나 책상을 정리하거나, 커피를 한잔 마시며 충분히 휴식을 취한다.또한 새로운 일에 대해 대해 생각하고 새로운 정보를 습득하는 등에 시간을 할애 한다


뽀모도로 테크닉 App 및 s/w

뽀모도로를 소프트웨어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어플을 살펴보면, 스마트폰(안드로이드, iOS) PC에서 사용 할 수 있게 다양한 것이 있다. 우선 소개할 만한 어플은 Pomodoro Keeper’(/무료, iOS) 라는 어플로 일정간격으로 수행할 작업과 휴식 시간을 손쉽게 조절하여 등록할 수 있으며 7일간, 30일간의 차트를 이용해 내가 얼마만큼 집중하여 뽀모도로를 사용했는지 별도로 기록하지 않아도 살펴 볼 수 있다.

이 밖에 Pomodoro로 검색을 해보면 다양한 어플이 많이 있으니 간단히 사용해보고 나에게 맞는 제품을 선택하여 사용하면 된다.


PC버전으로는 MAC, 윈도우 기반의 소프트웨어들이 별도로 있다. 윈도우 기반의 OS를 설치하여 사용하는 사용자라면 우선 기본적으로 인터넷 웹브라우저로 Chrome을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Chrome을 사용하면 다양한 소프트웨어를 Chrome 웹스토어를 통해 직접 설치하여 간편 사용할 수 있다. Pomodoro 소프트웨어 역시 웹스토어에서 검색을 하면 다양한 소프트웨어들이 나오는데 그 중 한 두 가지만 소개하면 다음과 같다.

우선 Moosti의 경우 앱을 설치하고 실행시키면 아래의 화면샘플처럼 직관적인 화면 구성으로 되어 있고 각각 뽀모도로 실행시간과 휴식시간을 카운터 할 수 있다. 개인적으로 추천을 한다면 ‘Strict Workflow’ 소프트웨어를 추천한다. 설치를 마치면 상단의 메뉴에 토마토 모양의 단축 아이콘이 생성이 되고 클릭하면 뽀모도로 시간이 카운터 된다. 시간이 종료가 되면 알람을 통해 종료가 된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Strict Workflow’의 가장 큰 특징은 장애요인을 미리 차단시켜 주는 기능이 있다. 환경 설정을 통해 뽀모도로가 실행 중에는 다른 웹사이트에 접근을 할 수 없도록 사이트를 추가하여 아예 접근이 되지 않도록 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꼭 이렇게 까지 해야 해? 하고 의문점을 가질 수도 있다. 당연히 가질 수 있는 생각이라고 본다. 하지만 이러한 방법들을 사용해서 내가 조금이라도 도움을 받을 수 있다면 안쓰는 것보다는 써보는게 더 좋기 때문이다. 나 같은 경우도 작년에 원고를 집중해서 써야할 때가 있었고 그 당시 시간이 절대적으로 부족했다. 그래서 뽀모도로 App을 사용했다. 한 차시 분량의 원고를 쓸 때 대략 몇 개의 뽀모도로를 사용했는지 예상하고 그 시간안에 마무리를 지으려고 의도적으로 노력했다. 그 덕분으로 원고를 무사히 기한 내에 써서 완료 지을 수가 있었다. 이런 중요한 일 뿐만 아니라 그 동안 미뤄놓은 잡일을 한꺼번에 몰아서 끝낼 때에도 굉장히 효과적인 방법이었다.

뭔가 집중해서 해야할 일이 있는데 차일피일 미루며 진도가 잘 나가지 않는 분이 있다면 꼭 한 번 써보길 권장한다.

뽀모도로테크닉, pomodoro, 시간관리, time management, 돼지털을펴라, 워크스마트, 스마트워크, work smart, smart work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